무인헬기 3대 투입 벼 병해충 방제 실시

 
 고성 영오면사무소(면장 고재열)는 농촌인구 고령화로 인한 일손부족 해소와 병해충 적기 방제를 위하여 7월 21일부터 7월 24일까지 무인헬기를 이용한 벼 병해충 항공방제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.
 이번 항공방제에 사용되는 무인헬기는 작물 위 3 ~ 4m의 고도에서 7.5m의 폭으로 시간당 15 ~ 20㎞의 속도로 농약을 살포하여 노동력 절감 및 방제비 절약 효과도 매우 높은 것으로 평가된다.
 고재열 영오면장은 “무인헬기를 이용한 벼 병해충 항공방제는 농약살포 시 발생할 수 있는 농업인의 농약중독 및 안전사고 위험성을 사전예방 할수 있으며, 적기 공동 방제를 통해 더 우수한 방제 효과를 거둘 수 있으며 최고품질의 쌀 생산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.”고 말했다.
 영오면에서 실시하는 무인헬기 공동방제는 107㏊를 대상으로 실시되며 병해충 공동 방제비를 지원하고 있어 농가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.

저작권자 © 고성시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